게시판
[카드뉴스] "이중의 고통을 당하는 청소년 성소수자 이야기"
    조회 338

[카드뉴스] 이중의 고통을 당하는 청소년 성소수자 이야기

청소년 성소수자 위기지원센터 띵동 활동가 이인섭님의 이야기


2018.03.08.  바꿈, 세상을 바꾸는 꿈(change2020)

2017년 가장 충격적이었던 사건은 성소수자 군인 색출 사건이었어요. 현행 군형법은 합의된 동성 간 성관계마저 처벌하고 있어요. 즉 성인 남성을 만난다는 것 자체가 죄악이고 탈선인 거예요. 사람들의 이런 인식을 바꾸기 참 어려워요.

가장 큰 차별은 성소수자라는 것을 얘기할 수 없다는 것

특히 청소년 성소수자는 더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요. 학교에서 성소수자 혐오발언을 하는 교사와 또래 집단 때문에 힘들어하기도 하고 성소수자로 커밍아웃을 하면 가정폭력을 당하기도해요. 트랜스젠더 청소년 같은 경우에는 심지어 국가가 청소년 보호를 위해 만든 쉼터조차 이용할 수 없어요. 일자리를 구하는 데도 어려움이 커서 자립하는 데도 큰 어려움이 있습니다.

ad 무엇보다 청소년 성소수자들은 자기 자신을 속이고 살아가야 되요. 혐오와 차별을 당할까봐 본인의 정체성을 이야기할 수 없는 거예요. 어떤 청소년 성소수자는 병원에 심리 상담을 받으러 갔는데 성소수자란 사실을 말할 수 없었다고 해요. 어떤 차별을 받을지 모르기 때문에 두려움이 있는 거죠.

게다가 현행 학교 교육은 청소년들에게 성소수자로 사는 것이 무엇인지 알려주지 않고 있어요. 만약 중고등학생 때 제대로 된 성교육을 받을 수 있다면 더 일찍 행복한 삶을 살 수 있었을 거예요. 청소년을 성과 분리시켜 이야기조차 꺼내지 못하게 하는 게 청소년을 보호하는 거라는 생각이 있는 것 같아요.

동성결혼이 합법화 되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는 드러내놓고 동성부부로 살아가는 사람들은 많지 않아요. 이성부부들이 얻을 수 있는 여러 혜택들을 받지 못하는 것은 물론이고요. 동성결혼이 합법화 된다는 것은 동등한 권리를 가진다는 상징인 셈이에요. 이외에도 에이즈와 관련하여 왜곡된 정보로 공포심을 조장해서 성소수자를 차별하는 도구로 사용하기도 해요.

심지어 이런 일도 있었어요. 시민사회단체들과 인권단체들이 모여서 차별금지법을 만들고 있었을 때예요. 근데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는데 이번에는 성적지향만 빼고 나중에 넣자고 했던 이야기가 기억이 나요. 받아들일 수 없는 거죠.

성소수자도 당신 옆에 살고 있는 이웃입니다

성소수자들이 전에는 숨어 지내다가 이제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어요. 동시에 가시화된 폭력의 대상이 됐다는 생각이 들어요. 특정세력들의 공격대상, 분노의 화살을 돌릴 대상으로 성소수자가 지목되고 있어요. 성소수자가 자기 삶을 부끄러워할 것이라는 생각을 하니 만만하기도 하고, 본인들이 도덕적 우위를 가지고 있다고 확신하고 성소수자를 함부로 혐오하는 거예요.

성소수자를 혐오하는 사람들을 설득하는 것은 너무 어려운 일이에요. 그러나 사실 혐오하는 많은 것들이 대부분 잘 몰라서 일어나는 경우가 많아요. 심지어 저도 다른 소수자에 대한 혐오가 있기도 했어요. 그러나 점차 알아가면서 혐오가 없어지더라고요. 우리가 함께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좀 알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요. 성소수자도 당신 옆에 살아가고 있는 이웃이라고 얘기를 하고 싶어요.

무엇보다 교육이 중요한 문제라고 생각해요. 성소수자 인권 감수성에 대한 교사들 교육이 마련되고, 성소수자에 대한 낙인과 차별이 만연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해결해야 되요.

헌법에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 금지 명시

헌법에 성소수자에 대한 인권이 보장되는 문구가 담기면 좋겠어요. 보편적 인권을 강화할 수 있는 방식으로 개헌이 되어야 하고 좀 더 인권을 중시하고 유명무실하지 않은 그런 헌법을 만들 수 있다면 소수자 인권증진에 좀 더 힘을 보탤 수 있다고 생각해요.

또한 건강도 중요한 인권문제라고 생각해요. 사람답게 살 수 있느냐 없느냐고 물었을 때 가장 중요한 문제가 건강권이라고 생각해요.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고 불평등한 치료를 받는다면 건강이라는 문제가 자유를 구속하는 문제가 될 수 있는 거잖아요.

본 카드뉴스는 2017년 11월 28일 국회에서 열린 '건강할 권리를 헌법에! - 건강할 권리를 외치다'의 사례 발표를 바탕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자세하고 다양한 내용은 다음의 링크를 참고해주세요. bit.ly/건강할권리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덧붙이는 글 | 미디어오늘, 바꿈 홈페이지에 중복 게재됩니다.

태그:#바꿈, #띵동, #건강권, #세상을바꾸는꿈, #청소년성소수자





자료실 게시글 쓰기

248 [기타] (경향신문) (속보) 문 대통령 개헌안 26일 발의
쥐똥나무 · 0 ·
247 [기타] (국회입법조사처) "개헌 관련 여론조사 분석" 보고서 발행
쥐똥나무 · 0 ·
246 [기타] (경향신문) [정부 개헌안] 기본권 강화, 권력 분산에 초점... '수도'를 법률로 규정
쥐똥나무 · 0 ·
245 [기타] (한겨레신문) 청와대 "문 대통령, 21일 개헌안 발의 예정"
쥐똥나무 · 0 ·
244 [기타] (경향신문) [정부 개헌안] "개헌 찬성" 93%... 시민들 토론 후 7%P 늘어
쥐똥나무 · 0 ·
243 [기타] (경향신문) 대통령 개헌안 '국가원수' 삭제... 감사원은 독립헌법기구로 분리
쥐똥나무 · 0 ·
242 [기타] (SBS 뉴스) 국민헌법자문특위 오늘 정부 개헌안 초안 확정…내일 靑에 보고
쥐똥나무 · 0 ·
241 [카드뉴스] "이중의 고통을 당하는 청소년 성소수자 이야기"
쥐똥나무 · 0 ·
239 [카드뉴스] "밥 먹이러 오지 않으면 퇴학? 평벙한 삶을 꿈꾸는 장애인가족"
쥐똥나무 · 0 ·
237 [기타] 대통령 헌법자문특위, 내달 13일 '개헌 자문안' 보고 (한겨레신문 2018.02.14)
쥐똥나무 · 0 ·

최신 소식

[행사] 건강할 권리를 헌법에! - 건강할 권리를 외치다

건강할 권리를 헌법에! - 건강할 권리를 외치다 일시 : 2017년 11월 28일 (화) 오전 10시 ~ 12시 00분장소 : 국회 의원회관 9간담회실공동 주최 : 권미혁 ...
0 2

국회헌법개정특별위원회 자문위원회 보고서 발행

2018년 1월 국회헌법개정특별위원회 자문위원회의 최종 보고서가 발행되었습니다. 아래 출처에 들어가시면 최종 보고서를 내려받을 수 있습니다.보고서 82-82쪽에 건강권과 관...

[행사] 2018년 2월 5일 "사회권 보장과 경제민주화 실현을 위한 개헌 포럼"

[알림] 사회권 보장과 경제민주화 실현을 위한 개헌 포럼 2018. 2. 5.(월) 14:00 ~ 17:00 장소: 국회 의원회관 제8간담회의장주최: 국회의원 ...